포티나이너스와 함께 복귀할 8명의 선수 중 데보 사무엘, 엘리야 미첼

캘리포니아 주 산타클라라 — 시즌 첫 8주 동안 많은 나쁜 소식을 처리한 후 샌프란시스코 포티나이너스가 마침내 완전한 힘에 가까워졌습니다.

잃어버린 코너에도 불구하고 제이슨 베렛 수요일 연습에서 시즌을 끝내고 아킬레스건 부상을 입은 후, Niners는 금요일에 부상 전선에서 좋은 소식을 많이 받았습니다. 로스앤젤레스 램스를 31-14로 이긴 샌프란시스코의 마지막 경기를 놓친 8명의 선수를 복귀시킬 것이기 때문입니다. 부상으로 10월 30일.

로스앤젤레스 차저스와 일요일 밤 경기를 치를 예정인 선수들 중에는 와이드 리시버가 있다. 데보 사무엘 (햄스트링) 및: 자완 제닝스 (햄스트링), 풀백 카일 Juszczyk (손가락) 및 라인 배커 드레 그린로 (송아지). 런닝백의 4명의 선수 엘리야 미첼라인배커 아지즈 알 샤에르공격 라인맨 콜튼 맥키브에서 그리고 방어적인 끝 조던 윌리스 — 카일 섀너핸 감독에 따르면 모든 선수가 무릎 부상에서 회복될 것이라고 합니다.

Niners는 3개의 공개 로스터 자리를 갖고 있으며 Verrett이 부상 예비역에 배치되면 4번째 로스터를 얻게 됩니다. 이 이동은 앞으로 24시간 이내에 발생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시즌 후반을 시작하면서 너무 많은 핵심 선수들이 돌아오면서 4-4 Niners는 큰 일이 일어날 수 있다고 믿습니다.

라인배커는 “지금은 이번 시즌의 경기다. 우리가 계속할 스트레칭이며 우리의 모든 무기가 필요할 것”이라고 말했다. 프레드 워너 말했다: “그리고 그곳에서 낯익은 얼굴을 뵙게 되어 기쁩니다… 우리는 그들을 필요로 할 것입니다.”

Samuel, Juszczyk 및 Jennings는 단 한 경기를 놓쳤지만, 그 트리오는 공격수가 Samuel과 최근에 실점했을 때 상황이 어떻게 돌아가는지 볼 수 있게 해줍니다. 크리스찬 맥카프리 또한 견고한 마무리를 자랑하는 공동 작업 기술 위치 그룹과 함께 작업 조지 키틀미첼과 와이드 리시버 브랜든 아욱.

“지금 우리가 이 공격에서 얼마나 많은 화력을 가지고 있는지 정말 놀랍습니다. [McCaffrey] “우리가 가진 다른 모든 사람들과 팀을 구성하십시오.”라고 Samuel은 말했습니다. “미칠 것입니다. 거기에 있는 모든 사람을 덮는 것은 어려울 것이고 정말 재미있어야 합니다.”

수비는 또한 일부 포스트 바이 증원의 혜택을 받을 것입니다. Al-Shaair와 Greenlaw의 복귀는 49ers의 선발 3백이 3주차 이후 처음으로 함께 한다는 것을 의미합니다.

Al-Shaayir의 복귀는 예상보다 조금 빨리 오고 있지만 월요일에 그는 기분이 좋고 Mitchell과 함께 재활을 한 후 예정보다 앞당겨졌다고 말했습니다.

“실제로는 6시에서 8시였다. [weeks], 하지만 처음에는 8일 것이라고 생각했습니다.”라고 Al-Shaair가 말했습니다. “당신은 일반적으로 처음에는 보수적입니다. 그리고 나서 각 사람이 어디로 가는지 알 수 있습니다. 저는 그들이 생각했던 것보다 훨씬 더 잘하고 있었습니다. 그래서 그곳으로 돌아갈 수 있었습니다.”

코너백 Verrett를 잃은 Niners와 엠마누엘 모즐리 (왼쪽 ACL이 찢어짐) 시즌 동안 수비 활동이 없을 것입니다. 에릭 암스테드 (발, 발목) 금요일에 결장했습니다. 수비 끝 삼손 에부캄 (quadriceps)가 의심스러운 것으로 나열됩니다.

그런 선수들이 없어도 나이너스는 다른 사람들에게 필드에 나갈 수 있는 기회를 주는 것의 가치를 알고 있습니다. Shanahan은 Niners가 여전히 플레이오프 믹스에 있고 의미 있는 스냅을 할 기회가 있는 다른 선수들과 함께 하기 때문에 이점이 될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많은 도움이 됩니다.”라고 Shanahan이 말했습니다. “사람을 잃으면 속박에 휩싸입니다. 사람을 잃는 것의 유일한 이점은 다른 사람들이 일을 겪어야 하기 때문에 성장할 수 있는 기회를 준다는 것입니다. 그리고 때때로 당신이 나아지는 유일한 시간은 나가서 성취하는 것입니다. 당신은 항상 그것을 속일 수 없기 때문에 당신의 엉덩이를 걷어차고 당신이 이 리그에서 무엇을 해야 하는지 깨닫습니다…

Leave a Comment